검색 본문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VOD View

"기다렸다 아이폰5" 7일 KT 출시행사 가보니

애플의 차기작 아이폰5가 국내에서 본격 판매에 들어갔다.

7일 오전 8시 서울 종로구 올레스퀘어에서 KT의 아이폰5 출시행사가 열렸다.

영하의 날씨에도 불구하고 개통을 기다리는 사람들의 열기로 현장은 후끈했다. KT는 추운 날씨에도 아이폰을 기다리는 300여 명의 사람들을 위해 곳곳에 온풍기를 설치하고 따뜻한 음료, 간식 등을 제공했다.

카운트다운이 시작되고 오전 8시 정각이 되자 폭죽과 함께 주변 사람들의 환호성이 터져나왔다.

이날 1호 개통자는 전날 오후 2시부터 아이폰5를 기다린 대학생 박슬기씨(27)다.

아이폰 3GS를 써왔다는 박씨는 "1호 가입자가 돼 아이폰5를 받아보게 됐다"며 "아이폰5를 어떻게 사용할지 무궁무진한 생각이 들고 떨린다"고 소감을 밝혔다.

박씨는 이날 LTE-650 요금 1년 무료 이용 혜택과 50만 원 상당의 벨킨 아이폰5 액세서리 종합세트를 선물로 받았다.

런던올림픽에서 두 번의 금빛 총성을 울린 사격선수 진종오와 인기그룹 샤이니도 이날 행사에 참석했다.

진종오 선수는 "저 또한 정말 오래 기다렸던 사람이다. 춥지만 아이폰5로 인해 마음이 따뜻해질 것 같다"며 아이폰5에 대한 기대감을 드러냈다.

이날 KT는 선착순 1만 명 우선 개통고객 및 1차수 예약가입자 중 추첨을 통해 선발한 300여 명을 초대해 현장에서 아이폰을 개통했다.

이 중 선착순 100명에게는 벨킨사의 백 팩과 충전팩 등의 기념품을 제공했으며 참가자 전원에게는 아이폰 케이스를 선물했다.

[저작권자© 뉴스1. 본 콘텐츠를 무단으로 이용, 제3자에게 배포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많이 본 영상

공유하기

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