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VOD View

[눈TV]왕들의 정원에 가다…'창덕궁 달빛기행'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 조선시대 왕들의 정원 창덕궁이 '2017 창덕궁 달빛기행'으로 시민들에게 다가왔다.

문화재청(청장 나선화)이 주최하고 한국문화재재단(이사장 직무대리 이향수)이 주관하는 이 행사는 오는 6월1일부터 매주 목~일요일 창덕궁에서 진행 중이다.

1차분 52회(6월1일~8월27일)는 지난 5월 17일 인터넷 사이트를 통해 예매가 진행됐다. 원활한 행사를 위해 회당 100명으로 참여인원을 제한한 것이 특징. 오후 8시에 시작되는 행사는 돈화문에서 시작해 금천교를 지나 인정전과 낙선재, 그리고 창덕궁 후원까지 둘러본 후, 연경당에서 전통공연 관람까지 약 2시간 정도 진행된다.

창덕궁 내부의 원활한 관람을 위해 조별 20명씩 5개조로 나누어 순차적으로 진행되며, 각조마다 1명의 해설사가 궁 내 관람을 안내한다. 관람객에게는 무선수신기를 지급해 자유롭게 관람하며 해설사의 설명을 들을 수 있도록 배려했다. 또한 청사초롱 조명을 지급해 관람객의 야간 이동을 도우면서 전통적인 분위기 역시 살렸다.

통제됐던 야간에 진행되는 행사인 만큼 관람객들의 만족도 역시 높은 편. 야간 궁궐 행사는 처음 와봤다는 김선혁씨는 "밤에 창덕궁에 들어오니 조용해 마치 다른 세계에 온 듯한 느낌을 받았다"며 흐뭇해했고, 다른 관람객 권진아씨는 "(연경당에서 진행된) 국악 연주와 전통 무용 공연이 기억에 남는다"며 "낮과는 다르게 밤에 궁궐을 볼 수 있어서 좋았다"고 밝혔다.

한편, 2차분 40회(8월31일~11월5일) 예매는 오는 8월 17일 오후 2시 인터파크 티켓에서 진행된다. 외국인은 인터파크 외국인 예매처 (http://ticket.interpark.com/Global)를 이용하면 된다.

[저작권자© 뉴스1. 본 콘텐츠를 무단으로 이용, 제3자에게 배포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창덕궁 #야간개장 #창덕궁 달빛기행 #문화재청

많이 본 영상

공유하기

문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