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VOD View

[눈TV] '살인자의 기억법' 설현 "김남길, 웃어도 무서워"

영화 '살인자의 기억법'의 설현이 배우 김남길과 호흡을 맞춘 소감에 대해 "무서웠다" 밝혔다.

설현은 8일 서울 강남구 압구정CGV에서 열린 '살인자의 기억법' 제작보고회에서 "평소 잘해주시다가 촬영만 들어가면 180도 달라진다. '무섭다'고 생각했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한번 그렇게 생각하고 나니 나중엔 나긋나긋하게 웃으며 말해도 무서웠다"고 했다.

영화 '살인자의 기억법'은 알츠하이머에 걸린 은퇴한 연쇄살인범 병수(설경구)가 새로운 살인범의 등장으로 잊고 있었던 살인습관이 되살아나며 벌어지는 범죄 스릴러다. 김영하 작가의 동명의 소설을 영화화한 작품이다. 설현은 병수의 딸 은희 역을 맡았다. 9월 개봉.

[저작권자© 뉴스1. 본 콘텐츠를 무단으로 이용, 제3자에게 배포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설현 #김남길 #살인자의 기억법 #김영하 #김설현 #AOA #설경구 #뉴스1 #눈tv

많이 본 영상

공유하기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