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VOD View

[눈TV]장동건·김명민·박희순·이종석 "올해 최고영화는 VIP"

장동건, 김명민, 박희순, 이종석 등 충무로 대표 명품배우들이 영화 '악마를 보았다', '신세계' 등의 각본을 써 인정받은 박훈정 감독과 액션 스릴러 영화 'VIP(브이 아이 피)'로 뭉쳤다.

지난 16일 서울 용산구 CGV 용산 아이파크에서는 'VIP' 언론시사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는 주연배우 장동건, 김명민, 박희순, 이종석과 박훈정 감독이 참석해 영화를 처음 선뵀다.

국가정보원 직원 박재혁 역할을 맡은 장동건은 "이종석과 첫 촬영부터 머리를 발로 밟은 장면이어서 부담됐지만 영화 전개상 중요한 부분이어서 마음고생하며 촬영했다"고 촬영 뒷이야기를 털어놨다.

북한 귀빈 김광일 역할을 맡은 이종석은 "박훈정 감독님과 함께 작품을 하고 싶어 먼저 연락했다"면서 "선굵은 남자영화를 해보고 싶었는데 제가 가진 이미지를 가지고 할 수 있을까 생각했는데 감독님 덕분에 좋은 영화가 나온 것 같다"며 박 감독에게 감사의 뜻을 전했다.

이번 영화로 박희순과 첫 합을 맞춘 김명민은 경찰 채이도 역할을 맡았다. 김명민은 "시나리오 상에서 박희순 역할이 멋지지 않았는데 지금보니 (그 역할이) 매력적이었다. (박희순) 형이 연기를 잘하니까 그것을 고스란히 받아 연기했다"고 소회를 밝혔다.

박훈정 감독의 손길이 시작부터 끝까지 묻어있는 영화 'VIP'는 국정원과 CIA의 기획으로 북에서 온 VIP가 연쇄살인사건 용의자로 지목된 상황에서 서로 다른 목적을 가진 네 사람의 이야기를 다룬 범죄영화다. 배우 장동건, 김명민, 박희순, 이종석이 주연을 맡았다. 오는 24일 개봉.

[저작권자© 뉴스1. 본 콘텐츠를 무단으로 이용, 제3자에게 배포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장동건 #김명민 #박희순 #이종석

많이 본 영상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