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VOD View

[눈TV] '범죄도시' 윤계상 "난 상남자 아냐…착한 남자?"

영화 '범죄도시' 촬영때문에 단발머리 공항패션으로 화제를 모았던 배우 윤계상이 자신에 대해 "난 상남자가 아니다"라며 "그냥 착한 남자"라고 털어놨다.

윤계상은 30일 서울 중구 메가박스 동대문에서 열린 영화 '범죄도시' 제작보고회에서 화제가 된 단말머리 공항패션에 대해 "이탈리아 남자같다고 생각했는데 다들 '모나미 패션' '넌 누구냐' 등의
반응이었다"며 "그 머리가 엽기적이었나 보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실제로 보면 괜찮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영화 '범죄도시'는 2004년 하얼빈에서 넘어온 신흥 범죄조직과 강력반 형사들을 둘러싼 사건을 그린 실화 범죄액션 영화로, 강윤석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으며 10월 개봉한다.

[저작권자© 뉴스1. 본 콘텐츠를 무단으로 이용, 제3자에게 배포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윤계상 #범죄도시 #뉴스1 #눈tv #마동석

많이 본 영상

공유하기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