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VOD View

[눈TV]'타짜' 정마담 된 文대통령?…음성합성기술 '성큼'

"영웅은 죽지 않아요. 오늘 당직은 메르시입니다"
"그리고 정 마담한테 주려는 거 이거이거, 장짜리 아니여?"

문재인 대통령 목소리로 게임 '오버워치(Over Watch)'의 대사와 영화 '타짜'의 대사가 행사장에 울려 퍼지자 곳곳에서 탄성이 터져나왔다. 손뼉을 치는 이도 있었다.

모바일 엔터테인먼트 회사 데브시스터즈가 16일 서울 코엑스에서 열린 네이버 개발자 콘퍼런스 '데뷰(DEVIEW)'에서 딥러닝 음성합성 엔진을 공개했다.

김태훈 머신러닝 엔지니어가 이날 공개한 기술은 '음성합성'이다. 기존에도 오디오북이나 음성 안내기술 등이 있었지만 원하는 목소리를 이용해 실제로 사람이 읽어주는 듯 자연스럽게 표현하는 데는 한계가 있었다.

김 씨는 딥러닝을 통해 음성을 자음과 모음 등으로 분리하고, 이 데이터가 완벽하지 않은 데이터의 학습을 도와주며 발전하는 형태의 음성 합성 엔진을 만들었다. 충분한 목소리 파일과 데이터 학습시간이 있으면 어떤 목소리도 이 엔진을 이용해 자연스러운 목소리로 재구성할 수 있는 게 특징이다.

김 씨는 "딥러닝 기술 발전으로 누구나 쉽게 음성 합성 엔진을 만들 수 있게 됐다"며 소스를 이날 저녁 무료로 공개하겠다고 밝혔다. 또 "서로 정보를 공유하며 국내 딥러닝 발전을 함께 이끌자"고 말했다.

'데뷰'는 네이버가 개최하는 국내 최대 규모의 개발자 콘퍼런스다. 17일까지 서울 강남구 삼성동 코엑스에서 이틀간 열리는 '데뷰 2017' 행사에서는 인공지능(AI)·빅데이터·자율주행 등 총 40여 개 세션이 진행된다.

[저작권자© 뉴스1. 본 콘텐츠를 무단으로 이용, 제3자에게 배포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deview #딥러닝

많이 본 영상

공유하기

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