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VOD View

[는TV] '리차드3세' 황정민 "10년만에 연극…걱정반 기대반"

"걱정 반 기대 반."

'리차드3세'로 돌아온 배우 황정민이 10년 만에 연극무대로 복귀한 소감을 이렇게 말했다.

황정민은 20일 서울 중구 밀레니엄힐튼호텔에서 열린 '리차드3세' 제작발표회에서 "계속 뮤지컬로 무대에 서긴 했지만 연극 무대로는 10년이란 시간이 훌쩍 지났다"고 털어놨다.

'리차드 3세'는 셰익스피어가 쓴 초기 희곡이며, 그가 탄생시킨 캐릭터 중 가장 매력적인 악인으로 평가받는다. 곱사등이로 태어났지만 뛰어난 권모술수와 총명한 식견을 지녔던 요크가 비운의 마지막 왕 '리차드3세'의 광기 어린 폭주를 그린 연극이다.

그는 또 "연극을 처음 시작했을 때 선배님들이 하는 고전극들을 보고 자랐다"라며 "저도 선배가 됐고, 예술을 하려는 친구들에게 조금이나마 공부가 될 수 있는 작품이라 생각했다"고 말했다.

2018년 2월6일부터 3월4일까지 서울시 서초구 예술의전당 CJ토월극장에서 만나볼 수 있다. 중학생 이상. 100분.

[저작권자© 뉴스1. 본 콘텐츠를 무단으로 이용, 제3자에게 배포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황정민 #리차드3세 #연극 #황정민 연극 #리차드 3세 예매 #뉴스1 #눈tv

많이 본 영상

공유하기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