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VOD View

[눈TV]'현지에서 먹힐까' 여진구 "첫예능 고민했지만…"

배우 여진구가 예능에 첫 고정으로 출연하는 소감을 밝혔다.

배우 여진구는 지난 26일 서울 마포구 스탠포드 호텔에서 열린 tvN 예능 '현지에서 먹힐까' 제작발표회에서 "유머러스한 성격이 아니라 잘 해낼 수 있을까 고민했지만 태국에서 형들과 푸드트럭을 한다는 것은 다시 오지 않을 기회라 생각했다"고 프로그램에 참여한 이유를 밝혔다. 이어 "굉장히 값진 경험이라는 생각이 들어서 흔쾌히 하게 됐다"고 말했다.

홍석천은 "사실은 진구씨가 제일 웃기다"며 "그동안 늘 진중하고 목소리가 워낙 저음이라 애어른 아닌가 생각하며 안타까운 것이 있었다"고 말했다. 이어 "저 나이 또래의 밝고 좌충우돌하는 로맨틱코미디의 주인공이 됐으면 했는데 여러가지 매력을 발견할 수 있어서 좋았다"고 말했다. 또 "너무 철도 없고 세상 아는 게 없고 사기 치기 좋은 캐릭터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민우는 "여진구 군이 제일 궁금했다"며 "진구 군이 굉장히 조심스럽고 침착한 모습이 있는 반면에 아이같이 순진하고 개구진 모습도 있다"고 말했다. 이어 "이번 여행을 통해 동생 한명을 얻은 기분이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현지에서 먹힐까'는 각 나라 음식에 일가견이 있는 셰프가 현지에서 푸드트럭을 운영하는 프로그램으로 홍석천, 이민우, 여진구가 출연하고 있다. 27일 밤 11시 첫 방송을 탔다.

[저작권자© 뉴스1. 본 콘텐츠를 무단으로 이용, 제3자에게 배포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여진구 #홍석천 #이민우 #현지에서먹힐까

많이 본 영상

공유하기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