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VOD View

[뉴스1][D-2] 靑, 정상회담장 공개…2018mm 폭 테이블·한반도 장식 의자

4·27 남북정상회담장이 25일 공개됐다.

이날 청와대에 따르면 정상회담이 열릴 판문점 평화의 집 주요 공간은 '환영과 배려, 평화와 소망'이라는 주제로 구현됐다.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은 타원형 테이블을 사이에 두고 앉으며 테이블 폭은 남북 정상이 만나는 해인 2018년을 기념해 2018㎜로 제작됐다.

테이블 양측에는 각각 7개씩 총 14개의 의자가 놓였으며 양 정상의 의자는 흰색, 나머지는 노란색이다. 등받이 위에는 제주도, 울릉도, 독도까지 그려진 한반도 장식을 새겼다.

회담장에는 또 기존 한라산을 배경으로 한 그림 대신 금강산 그림이 걸렸다. 남북의 화해와 협력을 기원하며, 회담의 성공을 소망하는 의미다.

또 한지 창호문을 설치해 안방에서 따뜻하게 손님을 맞이하는 분위기를 연출했다.

청와대는 이날 SNS를 통해 남북정상회담을 준비 중인 문재인 대통령의 영상도 짧게 올렸다. 영상 속 문 대통령은 '남북정상회담 준비를 잘 하고 있는가'란 물음에 "잘하겠다"고 답했다.

[저작권자© 뉴스1. 본 콘텐츠를 무단으로 이용, 제3자에게 배포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남북정상회담 #뉴스1 #문재인 #김정은 #427남북정상회담

많이 본 영상

공유하기

정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