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VOD View

[눈TV]'범인은 바로 너' 유재석이 세정의 말을 듣고 "경솔했다"고 한 이유는?

개그맨 유재석이 세정(구구단)의 프로그램 소개에 감탄하며 "경솔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30일 서울 강남구 인터컨티넨탈코엑스 호텔에서 열린 넷플릭스 오리지널 예능 프로그램 '범인은 바로 너!'의 제작발표회에서 유재석은 관찰, 먹방 예능이 아닌 '추리 예능'을 선택한 이유에 대한 질문을 받았다.

유재석은 "관찰이나 먹방 등 대세인 예능 장르들이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이미 하나의 장르로 자리를 잡았다고 생각한다"면서도 "저 역시 재미있게 보고 있지만 이미 대세인 것을 저까지 한다는 것에 대한 고민이 있었다"고 말했다.

이어 유재석은 "'범인은 바로 너!'는 기존 예능과 같은 부분도 있어 완전히 새로울 수는 없지만 다양한 장르의 예능이 많아졌으면 좋겠다는 바람을 가지고 있다"며 "그래서 '범인은 바로 너!'를 선택했다"고 설명했다.

질의응답이 끝나갈 때 쯤 세정은 "제가 오늘 질문을 못 받으면 손들고 꼭 말하고 싶었던 게 있다"며 입을 열었다. 세정은 "관찰 예능도 포함돼 있는 것 같다"며 "보통은 사건에 포커스가 맞춰지는데 우리 예능은 사건을 풀어가는 일곱 멤버들을 관찰하는 재미가 있다"고 프로그램을 소개했다.

이어 세정은 "매력적인 분들 사이에서 막내로서 할 수 있는 것이 귀여운 것 밖에 없는 것 같아서 최대한 귀엽게 했다"고 말했다.

마이크를 든 유재석은 "정말 말씀을 잘 하시는 것 같다"며 "관찰도 조금 포함돼 있습니다. 제가 경솔했습니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범인은 바로 너!'는 미국의 인터넷 엔터테인먼트 기업 넷플릭스가 'X맨', '패밀리가 떴다', '런닝맨' 등 히트 예능 프로그램을 연출한 조효진, 장혁재, 김주형 PD를 보유한 컴퍼니 상상과 의기투합하여 한국에서 제작한 최초의 예능으로 주목을 받고 있다.

7명의 허당 탐정단이 매 에피소드(총 10개의 에피소드)마다 일어나는 미스터리한 사건을 풀어나가는 추리 예능 장르로 매주 2편의 에피소드가 공개된다. 오는 5월 4일 첫 공개.

[저작권자© 뉴스1. 본 콘텐츠를 무단으로 이용, 제3자에게 배포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범인은바로너 #넷플릭스 #유재석 #세정

많이 본 영상

공유하기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