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VOD View

[영상] ‘단식’ 김성태 폭행한 30대男 체포…“한국당 좋아했다” 횡설수설

경찰이 5일 국회에서 단식투쟁 중이던 김성태 자유한국당 원내대표를 폭행한 혐의로 30대 남성을 체포해 조사하고 있다. 

서울 영등포경찰서는 이날 오후 2시30분쯤 서울 여의도 국회의사당 본청 계단에서 김 원내대표의 얼굴을 주먹으로 1차례 때린 혐의(폭행)로 김모씨(31)를 현행범 체포해 조사하고 있다.

여의도지구대 관계자는 "국회 경비대 직원이 김씨를 붙잡아 경찰에 인계했다"며 "김씨가 지구대 조사에서 범행 동기 등에 대해 묵비권을 행사해 경찰서로 넘겼다"고 밝혔다.

한국당 관계자들에 따르면 팔에 붕대를 감고 있던 김씨는 김 원내대표에게 악수를 청하는 척하다가 갑자기 얼굴을 가격했다.

현장에서 체포된 김씨는 “자유한국당을 좋아했었다" "한반도를 잘 통일해 보자는 것을 높이 평가했는데 그걸 받아주고 국회에서 비준해 달라는 게 그렇게 어렵나" 등의 말을 쏟아냈다.

폭행을 당해 쓰러졌던 김 원내대표는 여의도 성모병원으로 이송돼 치료를 받고 있다. 김 원내대표는 '드루킹 사건' 특검을 촉구하며 지난 3일부터 국회 본청 계단 앞에서 단식투쟁을 벌여왔다.

[저작권자© 뉴스1. 본 콘텐츠를 무단으로 이용, 제3자에게 배포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뉴스1 #눈TV #김성태 #자유한국당 #김성태 폭행 #드루킹

많이 본 영상

공유하기

정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