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VOD View

[눈TV] 방북 한국 농구 대표단… 평양냉면 먹고 훈련

15년만에 열리는 남북 통일농구를 위해 남녀 국가대표 선수단이 3일 평양에 도착했다.

3일 공군 수송기로 평양 순안공항에 도착한 방북단은 이날 오후 옥류관 환영 만찬에서 평양냉면을 즐기고 기념사진을 찍었다.

2003년에 선수로 평양을 찾은 적 있는 허재 남자 대표팀 감독은 이날 먹은 평양냉면에 대해 "맛이 조금 달라졌지만 맛있게 먹었다"고 말하기도 했다. 대동강 앞에서 기념사진을 찍기도 한 허 감독은 "대동강을 바라보면서 참 아름답고 좋았다"고 소회를 밝혔다. 허 감독의 아버지는 신의주 출신의 실향민이다.

4일 오전에는 평양 류경정주영체육관에서 남녀 대표팀이 통일농구를 대비한 첫 훈련을 가졌다.

통산 네 번째이며 15년 만에 열리는 남북 통일농구 경기는 4일과 5일 이틀 연속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저작권자© 뉴스1. 본 콘텐츠를 무단으로 이용, 제3자에게 배포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남북통일농구 #북한 #평양 #옥류관 #냉면 #허재 #뉴스1 #눈TV #농구

많이 본 영상

공유하기

스포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