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VOD View

[눈TV] "가족에서 가축으로"…휴가철 버려지는 '반려동물' 급증

반려동물이 하루 아침에 가족에서 가축으로 전락하는 씁쓸한 현실. 매년 휴가철이면 버려지는 유기동물 급증현상이 올해도 반복되고 있다.

농림축산검역본부에 따르면 지난해 구조된 유실·유기동물은 10만2593마리에 달한다. 2015년 약 8만1556마리, 2016년 약 8만9732마리에 이어 점점 증가하는 추세다. 이중 휴가철에 구조된 동물은 2만2159마리로, 전체 유기동물의 21%에 달한다. 장기간 집을 비워야 하는 가족들이 동물을 돌봐주기 어려운 상황에서 손쉬운 해결책으로 유기를 선택하기 때문이다.

유민희 동물권단체 케어 정책팀장으로부터 미흡한 동물보호법과 그에 따른 처벌, 반려동물 유기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방안을 들어봤다.

[저작권자© 뉴스1. 본 콘텐츠를 무단으로 이용, 제3자에게 배포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반려견 #반려동물

많이 본 영상

공유하기

사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