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VOD View

[인터뷰] '백일의 낭군님' 한소희 "차기작? 워맨스 작품 욕심"

tvN 드라마 '백일의 낭군님'에서 세자빈 김소혜 역할을 맡았던 배우 한소희가 '워맨스' 작품에 욕심을 드러냈다.

한소희는 지난 2일 서울 종로구 뉴스1에서 진행된 인터뷰에서 "요즘 브로맨스가 강조된 작품들이 많은데 여자와 여자 케미가 강조된 작품은 생소했던 것 같다"며 "그런 (워맨스가 강조된) 작품을 하고 싶다"고 말했다.

함께 호흡을 맞추고 싶은 배우로는 최근 '미스티'에서 열연한 배우 김남주를 꼽았다. 한소희는 "감히 제가 상대 배우를 결정해도 될지 모르겠다"라며 "최근 '미스티'를 되게 재미있게 봤는데, 김남주 선배님의 기자 역을 굉장히 멋있게 봤다"고 전했다.

'백일의 낭군님'의 주연인 배우 도경수(세자 이율)에 대해서는 "너무 예의가 바르시다"라며 "현장에서 제가 어떻게 행동해야하는지 바로 보고 배울 수 있었던 분"이라고 극찬했다.

[저작권자© 뉴스1. 본 콘텐츠를 무단으로 이용, 제3자에게 배포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한소희 #도경수 #미스티 #백일의 낭군님 #김남주 #세자빈

많이 본 영상

공유하기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