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VOD View

[눈TV] '로맨스는 별책부록' 이종석, 이나영 향해 "누나 귀 좀 막아볼래요?"

"제가 후배로서 많이 도움받고 있어요. 애로사항이 있는데, 누나랑 (연기)하는 신에서 문득 얼굴이 빨개지더라고요."

21일 서울 강남구 논현동 임피리얼팰리스호텔에서 열린 '로맨스는 별책부록'제작발표회장이 이종석의 이나영에 대한 팬심으로 후끈 달아올랐다.

9년 만에 드라마로 복귀한 이나영과 함께 로맨틱 코미디를 연기하게 된 이종석은 내내 이나영에 대한 팬심을 드러냈다.

그는 역할에 대해서도 "확실히 이 드라마에서 무기가 있다"며 미소를 보이며 "실제로 굉장히 팬"이라며 로맨스를 대하는 마음이 진심임을 드러냈다. 이 말을 전하면서는 이나영에게 "누나 잠깐 귀 좀 막아볼래요?"라고 말하기도 했다.

이종석의 수줍고 달달한 고백에 제작발표회장도 로맨스의 기운이 퍼졌다. 사회를 맡은 박슬기가 "말하지 않아도 알 것 같다"고 말할 정도.

'강단이'역을 맡은 이나영은 "드라마는 오랜만이지만, 역시 현장은 항상 즐겁다"며 "다같이 만들어가고 있는 것 같아 행복하다"고 밝혔다.

또 이종석에 대해서는 "이 작품을 선택할 때 (상대역이) 이종석이라는 얘기를 듣고 '시너지가 날 수 있지 않을까'하는 기대가 있었다"면서 "실제로 인간적으로나 배우로서도 매력이 굉장히 많은 것 같다"고 설명했다.

연출을 맡은 이정효 감독은 "저희 드라마는 보시면 마음이 따뜻해지고, 편안해지는 힐링 포인트가 있는 드라마"라며 "휴먼이 가미된 로맨틱 코미디"라고 설명했다.

'로맨스는 별책부록'은 출판사를 배경으로 스타 작가 차은호(이종석 분)과 경력단절여성 강단이(이나영 분)의 로맨스를 담는다. tvN '굿 와이프', OCN '라이프 온 마스' 등을 연출한 이정효 감독과 tvN '로맨스가 필요해' 시리즈로 호흡을 맞췄던 정현정 작가가 재회한 작품.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후속으로 오는 26일(토) 밤 9시 첫 방송한다.

[저작권자© 뉴스1. 본 콘텐츠를 무단으로 이용, 제3자에게 배포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이종석 #이나영 #김유미 #김태우 #정유진 #위하준 #로맨스 #로맨스는별책부록 #로코 #로맨틱코미디 #드라마tvn #이정효 #정현정

많이 본 영상

공유하기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