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VOD View

[눈TV][인터뷰] '알함브라' 이학주 "'공방어그로' 수식어, 기분 좋았다"

드라마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에서 공감 못할 행동으로 시청자들의 미움을 산 배우 이학주가 김상범 역을 소화한 소감을 밝혔다.

이학주는 22일 뉴스1과의 인터뷰에서 '공방 어그로'라는 수식어에 대해 "이렇게 큰 관심은 처음이었기 때문에 전반적으로는 좋았다"고 말했다.

그는 '여사친' 정희주(박신혜 분)와 그의 남자친구 유진우(현빈 분)의 관계를 질투하며 희주의 곁을 맴도는 김상범 역을 소화했다. 기타 공방에서 기타를 제작하는 탓에 '공방 어그로'라는 수식어를 얻으며 시청자들의 미움을 샀다.

이학주는 "(악플이) 막 좋다고 하면 거짓말이지만 이렇게 관심을 받으니까 기분이 좋았다"며 "그러다가도 욕을 많이 먹으니까 기분이 안좋아지기도 하고, (기분이) 왔다갔다 했다"고 설명했다.

현빈, 박신혜 등 내로라하는 배우들과 호흡을 맞춘 소감도 말했다.

그는 "드라마를 많이 안 찍어봐서 모르는 부분이 많았는데 박신혜씨가 많이 알려줬다"며 "현빈 선배님도 제가 아쉬워하면 그 내색을 읽으시고 '아쉬우면 한 번 더 갈래?'라고 말해서 다시 찍기도 했다"고 설명했다.

[저작권자© 뉴스1. 본 콘텐츠를 무단으로 이용, 제3자에게 배포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많이 본 영상

공유하기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