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VOD View

'문제적 보스' 토니안 "아무리 잘 돼도 행복하지 않으면 의미 없다"

4일 서울 마포구 상암 스탠포드호텔에서 열린 tvN 예능 '문제적 보스' 제작발표회에서 가수 토니안이 연예인 CEO로서의 고충과 소신을 밝혔다.

'문제적 보스'는 연예인 CEO와 회사에 소속된 직장인들의 이야기를 담은 오피스 밀착 리얼리티 프로그램이다.

과거 교복 사업부터 현재 엔터테인먼트 사업 등을 하고 있는 토니안은 "'바지사장 아니냐'는 말에 처음에는 신경이 많이 쓰였다"며 "어느 순간 진짜 내 사업이니까 그런 것에 신경 쓰지 말고 열심히 하는 모습을 보이는 게 더 중요하다는 생각이 들어 많이 편해진 것 같다"고 밝혔다.

또 "너무나 잘 됐을 때 정말 힘들고 행복하지 않았던 시기가 있었다"며 "가장 중요하게 생각하는 건 아무리 잘 돼도 행복하지 않으면 의미가 없다"고 했다.

그는 "소속 연예인들과 '어떻게 하면 더 행복하고 어떻게 하면 더 스스로 만족할 수 있는 있을 할 수 있을까'에 대해 얘기를 많이 한다"며 "그런 회사를 만들려고 노력을 하고 있다"고 말했다.

토니안 외에 신동엽, 임상아, 정준호, 이천희, 장동민이 출연하는 '문제적 보스'는 오는 6일 오후 11시 첫 방송한다.

[저작권자© 뉴스1. 본 콘텐츠를 무단으로 이용, 제3자에게 배포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토니안 #문제적보스 #토니안사업

많이 본 영상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