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VOD View

'판벌려' 김신영 "진지하게 걸그룹이 되겠다"

4일 오후 JTBC 사옥에서 열린 JTBC2 새 예능 프로그램 ‘판벌려’ 제작발표회에서 김신영은 "무대위에선 진지한 걸그룹이 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김신영은 송은이, 김신영, 안영미, 신봉선과 함께 코믹컨셉의 걸그룹 '셀럽파이브'로 활동한 적이 있다.

김신영은 "웃긴 건 '판벌려'에서 하고 무대에서는 정말 진지한 걸그룹이 되겠습니다"고 말했다.또 "가장 큰 목표는 '엘런 쇼'에 참가하는 것이다"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안겼다.

센터에 대한 포부를 묻는 말에 송은이는 "27년 뒤에서 할 만큼 했다"고 했다. 김신영은 "춤으로는 지기 싫다"며 "(제가)처음에도 센터, 끝에도 센터"라고 말해 센터 유지에 대한 자신감을 드러냈다. 또 안영미는 본인의 큰 키를 강조하며 "춤 선도 그렇고 안무 외우는 것도 제가 약간 브레인이다"라고 말해 멤버들의 반발을 샀다. 신봉선은 "제가 가진 열정이 뒤에만 있기에는 너무 부족하다"며 센터에 대한 포부를 드러냈다.

'판벌려'는 그룹 셀럽파이브가 분야별 장인들에게 레슨을 받은 후 장인들의 투표를 통해 그룹의 센터를 차지할 한 명을 뽑는 예능프로그램이다. '판벌려 - 이번 판은 한복판'은 6월 4일 8시 첫 전파를 탔다.

[저작권자© 뉴스1. 본 콘텐츠를 무단으로 이용, 제3자에게 배포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많이 본 영상

공유하기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