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VOD View

'송환법 반대' 홍콩 집회서 '임을 위한 행진곡' 울려 퍼져

홍콩 정부의 '범죄인 인도 법안(송환법)'에 반대하며 열린 '어머니 집회'에서 한국의 민중가요인 '임을 위한 행진곡'이 울려 퍼졌다.

14일(현지시간) 홍콩섬 차터가든 공원에서 한 어머니는 기타를 들고 무대에 나와 '임을 위한 행진곡'을 불렀다.

그는 "이 노래는 한국의 광주민주화운동을 대표하는 노래"라며 "2017년 100만 명이 광화문 광장에서 박근혜 대통령의 퇴진을 요구하며 이 노래를 불렀다"고 말했다.

한편 홍콩에서는 200만명이 송환법의 완전 철폐를 요구하며 대규모 집회에 나섰다. 이 중 '어머니 집회'는 약 6000명의 어머니가 송환법 반대와 함께 경찰의 과잉 진압을 규탄하며 열린 시위다.

[저작권자© 뉴스1. 본 콘텐츠를 무단으로 이용, 제3자에게 배포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많이 본 영상

공유하기

월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