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VOD View

'여름아 부탁해'김가란 "처절한 악역 맡고파…이유리 선배님 연기 인상 깊어"

"처절한 악역연기에 한 번 도전해보고 싶어요."

KBS 1TV 일일드라마 '여름아 부탁해'에서 미워할 수 없는 짝사랑녀 정소라 역을 맡은 배우 김가란이 연기 도전에 대한 포부를 밝혔다.

김가란은 최근 뉴스1과의 인터뷰에서 "이유리 선배님의 연기를 보고 신선한 충격을 받았다. 예상 가능한 연기가 아닌, 이유리 선배님의 날 것의 연기가 기억에 남는다"며 이같이 말했다.

'여름아 부탁해' 촬영 중 기억에 남는 에피소드로는 연기에 몰입한 나머지 상대방의 대사까지 말해버렸던 일화를 밝혔다.

김가란은 "당시 웃음바다가 됐는데 주변에서 '상대방 대사까지 외워오고, 준비 참 많이했다. 잘했다'고 해주셨지만 굉장히 민망했다"고 당시를 회상했다.

향후 계획을 묻는 말엔 "김가란이라는 이름을 시청자들께 각인시켜, 기억에 남고 찾게 되는 배우가 되고 싶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뉴스1. 본 콘텐츠를 무단으로 이용, 제3자에게 배포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많이 본 영상

공유하기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