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VOD View

이인영 "이제껏 보지 못한 한국당 광기에 참담"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가 조국 법무부장관 후보자를 향해 연일 맹공을 쏟아붓는 자유한국당의 의혹 제기에 대해 "이제껏 보지 못했던 광기에 참담한 심정을 금할 길이 없다"고 밝혔다.

이 원내대표는 22일 국회에서 열린 정책조정회의에서 "아니면 말고 식의 의혹을 부풀리고 과장해서 조 후보자 가족에 대한 인권 살해에 가까운 비방을 반복하고 있다"며 "심지어 선친 묘비까지 터는 일이 있었다고 한다"고 지적했다.

그는 "아무리 그래도 이래선 안 된다"며 "이것은 패륜에 가까운 행동"이라고 덧붙였다.

이인영 원내대표는 "자유한국당이 이토록 조 후보자를 필사적으로 막아서는 의도는 명백하다"며 "문재인 정부의 모든 개혁 정책을 좌초시키겠다는 의도, 한일 경제전 와중에 쏟아진 국민 비판을 지워버리고 문재인 정부를 흔들려는 정략적 의도가 다분하다"고 말했다.

그는 "한국당은 조국 청문회를 할 것인지 말 것인지 분명히 대답하길 바란다"며 "8월 30일이 사실상 인사청문회 법정 시한이란 점을 명심하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저작권자© 뉴스1. 본 콘텐츠를 무단으로 이용, 제3자에게 배포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이인영 #조국 #조국청문회 #조국공방 #조국의혹

많이 본 영상

공유하기

정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