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VOD View

신보라 의원·한국당 청년들 "조국 지원자 불합격을 통보합니다"

신보라 자유한국당 의원과 자유한국당 중앙청년위원회 위원들이 조국 법무부장관 후보자에게 장관 불합격 통지서를 발행했다.

이들은 22일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장관 불합격 통지서를 발행하는 형식을 빌려 조국 후보자의 자진 사퇴와 검찰 수사 촉구에 대한 입장문을 발표했다.

신보라 의원은 "청년들이 분노를 느끼는 이유는 공정이 있어야 할 곳에 공정이 없었고, 공평이 이어야 할 곳에 공평이 없었기 때문이다"며 "입시와 취업에 있어서 특정인에게 불공정한 혜택이 주어진다는 것은 청년에게는 생존 문제와 직결된다"고 밝혔다.

자유한국당 중앙청년위원들은 "까도 까도 새로운 의혹이 계속 등장하는 귀하에 대해 이제 국민들은 '강남 좌파'가 아니라 '강남 양파'라고 부르는 현실"이라며 "2주 인턴으로 의학 논문 제1 저자가 되는 방법, 낙제점을 받고도 장학금을 수령할 수 있는 방법 등을 유튜브에 올리면 인기 동영상 1위는 따 놓은 당상 일 것"이라고 비판했다.

이들은 "귀하는 위선과 언행 불일치로 청년사회의 반감을 초래했고 특혜와 반칙의 선봉장으로 청년들에게 박탈감과 분노를 안겨줬다"며 "자유한국당 청년은 귀하가 법무부장관의 직무를 수행하기에 자격 미달, 함량 미달로 최종 불합격되었음을 알려드린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뉴스1. 본 콘텐츠를 무단으로 이용, 제3자에게 배포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신보라 #자유한국당청년 #조국 #조국의혹 #강남양파

많이 본 영상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