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VOD View

'조국 청문회' 여상규 "내가 국민학생이냐" vs 이철희 "국민학생보다 못해"

자유한국당 여상규 법제사법위원회 위원장과 이철희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6일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 인사청문회에서 질의 시간을 두고 신경전을 벌였다.

이날 여상규 법사위원장은 정점식 한국당 의원의 발언 시간이 초과된 상황에서 질의에 답변을 하겠다는 조국 후보자의 말을 끊고 이철희 의원으로 차례를 넘기려 했다.

여 위원장은 이 의원에게 "질의하시라"고 했으나 조국 후보자가 정점식 의원 질의에 대한 답변을 했꼬 이 과정에서 이 의원의 발언 시간이 흘러갔다.

이에 이철희 의원은 여 위원장을 향해 "발언 시작도 안했지 않느냐"고 목소리를 높였고 "청문회는 히어(hear), 듣는 거다. 청문회는 듣는 자리"라고 강조했다.

여상규 법사위원장이 "내가 국민학생인가. 얼른 질의하시라"고 하자, 이철희 의원은 "국민학생보다 못 하시지 않느냐"고 받아쳤다.

[저작권자© 뉴스1. 본 콘텐츠를 무단으로 이용, 제3자에게 배포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많이 본 영상

공유하기

정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