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VOD View

김진태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 엉뚱한 자료 냈다"...제출 서류 찢어

자유한국당은 6일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 인사청문회에서 조 후보자의 자료 제출 태도를 강하게 질타했다.

이날 국회에서 열린 인사청문회에서 김진태 의원은 "가족관계등록부를 줄기차게 냈는데 엉뚱한 자료를 제출했다"며 조 후보자가 제출한 서류를 찢었다.

또 김도읍 자유한국당 의원은 조국 딸이 휴학할 당시 제출한 진단서를 요구 했으나 페이스 북의 글을 받았다고 주장했다. 김도읍 의원에 따르면 페이스북에 올린 딸의 글은 "2014년 7월14일 급성으로 허리를 접질려 1주일이 넘게 운동도 못나가고 침대에 누워서 먹기만 했더니 돼지가 되고 있다봉가(되고 있나보다)"라는 글이었다.

그러면서 "국민을 우롱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뉴스1. 본 콘텐츠를 무단으로 이용, 제3자에게 배포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많이 본 영상

공유하기

정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