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VOD View

[풀영상]조국 취임 "국민께서 잠시 허용한 기회…검찰 개혁 완수"

조국 신임 법무부 장관이 "누구도 함부로 되돌릴 수 없는 검찰 개혁을 시민, 전문가, 그리고 여러분과 함께 완수하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조 장관은 9일 오후 4시30분 정부과천청사 1동 7층 대회의실에서 열린 취임식에서 "법무·검찰 개혁은 학자로, 지식인으로 평생 소망해왔던 일이고 민정수석으로 성심을 다해 추진해왔던 과제이자, 시대가 요구하는 사명"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또 그동안의 여론을 의식한 듯 "오늘 제게 주어진 기회는 국민이 잠시 허용한 것임을 잘 안다"며 "허물과 책임을 짊어지고 젊은 세대가 저를 딛고 오를 수 있도록 끊임없이 노력하겠다"고 다짐했다.

이어 조 장관은 "법무·검찰 개혁을 위해선 법무부가 일을 잘 하는 게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법무부의 검찰에 대한 적절한 인사권 행사, 검찰개혁의 법제화, 국민 인권보호를 위한 수사통제 등 검찰에 대한 법무부의 감독기능을 실질화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 "검찰권력은 강한 힘을 가졌으나 제도적 통제장치를 갖고있지 않다"며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 설치와 검경 수사권 조정을 법제도로 완성하기 위해 관련 법안이 20대 국회에서 입법화되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법무부에서 시행령 개정 등 법무부 권한으로 할 수 있는 일을 찾아 견제와 균형의 원리에 입각한 검찰개혁을 신속 추진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법무부장관, 오직 소명으로 일하겠다"며 "국민 위에 법무부와 검찰이 서지 않도록 법무·검찰 개혁 제도화에 진력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뉴스1. 본 콘텐츠를 무단으로 이용, 제3자에게 배포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조국 #법무부장관 #문재인정부 #민정수석 #법무부 #허물 #검찰개혁 #검찰

많이 본 영상

공유하기

정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