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VOD View

'나의 나라' 우도환 "동갑 양세종과 좋은 시너지 기대"

'나의 나라' 우도환이 양세종과 연기 호흡을 맞추는 것에 남다른 기대감을 드러냈다.

2일 서울 강남구 임피리얼팰리스 셀레나홀에서 열린 JTBC 금토드라마 '나의 나라' 제작발표회에서 우도환은 "양세종과는 데뷔시기도 비슷하고 나이도 동갑"이라며 "같은 작품에서 좋은 시너지를 내면 재밌는 작품이 나올거라 기대했다"고 밝혔다.

드라마에서도 친한 친구 역으로 출연하는 두 배우는 "지금이 아니면 언제 또 같이 연기할 수 있겠나"며 친분을 드러냈다.

김진원 감독은 "두 배우가 각자 따로 내게 서로의 연기에 대해 칭찬했다"며 "같은 또래, 그리고 한창 활발하게 시작하는 배우들과 함께 연기할 수 있는 것에 매력을 느낀다"고 말했다.

‘나의 나라’는 고려 말 조선 초를 배경으로 권력과 수호에 관한 욕망을 그려낸 액션 사극이다. 양세종, 우도환 외에도 김설현, 김영철, 안내상, 장혁 등이 출연한다. 4일 밤 10시50분 첫 전파를 탄다.

[저작권자© 뉴스1. 본 콘텐츠를 무단으로 이용, 제3자에게 배포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많이 본 영상

공유하기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