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VOD View

'청춘'으로 돌아온 미스트롯 송가인 "무르익은 공연 될 것 같아"

"상반기 미스트롯 전국투어 콘서트에 비해 하반기는 더 단단해지고, 익숙한 공연이 될 것 같아요"

송가인이 28일 서울 도봉구 창동 플랫폼창동61에서 진행된 '내일은-미스트롯'(미스트롯) 전국투어 콘서트 시즌2 '청춘' 제작발표회에서 앞으로의 공연에 대해 이같이 말했다.

이날 제작발표회에는 송가인 외에도 박성연, 숙행, 정다경, 정미애, 홍자, 두리, 김소유, 하유비가 함께 나와 올 상반기 진행된 미스트롯 전국투어 콘서트에 대한 소감과 11월부터 이어질 시즌2에 대해 설명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번 공연에서 달라진 점에 대해 박성연은 "이번 미스트롯에서는 각자의 신곡을 보여드릴 무대가 추가됐다"고 소개했고, 정미애는 "각 지역마다 랜덤형식으로 각기 다른 공연을 보여드릴 예정"이라며 "설렘과 기대감으로 기다릴 수 있는 콘서트가 될 것"이라고 자신했다.

미스트롯의 인기가 오래 지속되는 것에 대해 홍자는 "어르신들만의 트로트 문화가 생긴 것 같다"며 "이제 시작이라 그 인기가 식기에는 이르지 않나 싶다"고 말했다.

'제2의 송가인이 나온다면'이라는 질문에 송가인은 감사를 표하면서 "노래로 국민들에게 위안과 힐링을 주는 가수들 많이 나왔으면 좋겠다"며 "(그러면) 저희는 밑받침이 되어서 더 열심히 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미스트롯' 전국투어 콘서트 시즌2 '청춘'은 오는 11월29일 청주를 시작으로 서울, 익산, 울산, 인천, 대구, 부산, 수원 등 전국각지에서 진행된다. 해당 공연 티켓 예매는 이날 오후 5시부터 시작됐다.

[저작권자© 뉴스1. 본 콘텐츠를 무단으로 이용, 제3자에게 배포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송가인 #송가인이어라 #미스트롯 #트로트 #박성연 #숙행 #정다경 #정미애 #홍자 #두리 #김소유 #하유비

많이 본 영상

공유하기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