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VOD View

황교안 단식투쟁 '응원'과 '비판' 사이...언제까지?

22일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청와대 분수대 앞에서 사흘째 단식 투쟁을 이어갔다.

황 대표는 지난 20일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지소미아) 연장,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 설치법 포기, '연동형 비례대표제' 선거법 철회를 청와대에 요구하며 단식 투쟁에 돌입했다.

황 대표가 문재인 정부의 국정운영 전환을 요구하며 단식 투쟁에 나섰지만, 정치권에선 비판이 나오고 있다.

겉으로는 문재인 정부의 정책 전환을 요구했지만, 진짜 속내는 조국 사태 이후 리더십 위기론이 다시 불거지자 이를 극복하기 위한 여론 전환용이 아니냐는 것이다.

하지만 지지자들은 단식 농성장에서 황 대표 이름을 외치며 응원하고 있다.

한편 이날 지소미아 종료가 유예됐음에도 황교안 대표는 단식을 이어간다.

[저작권자© 뉴스1. 본 콘텐츠를 무단으로 이용, 제3자에게 배포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황교안단식 #황교안지소미아 #황교안청와대

많이 본 영상

공유하기

정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