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VOD View

부산 '공포의 내리막길'…레미콘 트럭 운전자 숨져

14일 오전 11시쯤 부산 사상구 모라동에 있는 신모라교차로에서 레미콘 트럭이 관문대로 교각 벽면을 들이받았다. 사고로 레미콘 운전자 A씨(62)가 인근 대학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숨졌다.

경찰은 레미콘 트럭이 백양터널~신모라교차로 방향 내리막길로 주행하다 원인을 알 수 없는 이유로 교각 벽면을 충돌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저작권자© 뉴스1. 본 콘텐츠를 무단으로 이용, 제3자에게 배포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많이 본 영상

공유하기

사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