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VOD View

'롯데' 신격호 명예회장 별세…침울한 표정의 신동주·신동빈 형제

신격호 롯데그룹 총괄 명예회장이 19일 오후 4시29분 별세했다. 향년 99세.

롯데그룹은 "노환으로 입원 중이던 신 명예회장은 지난 18일부터 병세가 급격히 악화했으며 19일 가족들이 모인 가운데 평화롭게 영면에 들었다"고 밝혔다.

신 명예회장 별세 직후 차남인 신동빈 롯데회장을 비롯해 롯데 주요 임원들은 빈소가 마련된 서울아산병원 장례식장으로 미리 들어섰다 잠시 대기한 후 빈소로 이동했다. 신동빈 회장은 침울한 표정이었다.

장남인 신동주 SDJ코퍼레이션 회장(전 일본 롯데홀딩스 부회장)도 부인과 함께 빈소를 찾았고 장녀 신영자 롯데장학재단 이사장도 볼 수 있었다.

장례는 롯데그룹의 창업주인 고인을 기리고자 그룹장으로 진행된다. 명예장례위원장은 이홍구 전 국무총리, 반기문 전 UN사무총장이 맡는다.

장례식은 4일 동안 롯데그룹장으로 치러지며 발인은 오는 22일 오전6시다.

[저작권자© 뉴스1. 본 콘텐츠를 무단으로 이용, 제3자에게 배포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롯데 #신격호명예회장 #신동주 #신동빈 #신영자

많이 본 영상

공유하기

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