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VOD View

때아닌 폭설, 차고 집이고 전부 묻혀버린 강원도

강원도에 때아닌 폭설이 내려 피해가 속출하고 있습니다.

기상청에 따르면 지난 1일 오전 8시부터 2일 오후 1시까지 강원 미시령에는 89.8㎝의 폭설이 내렸고, 진부령 76.2㎝, 설악동 71.8㎝ 등의 적설량을 기록했습니다.

취재진이 직접 찾아간 강원도 고성, 속초 지역에는 어제오늘 내린 폭설 상황을 말해주듯 성인남성의 허벅지 높이로 눈이 쌓여있었습니다.

특히, 고속도로, 시내, 주차장 가릴 것 없이 눈속에 파묻힌 채 방치된 차량을 여러대 발견할 수 있었습니다.

1일 기습 폭설에 교통상황이 악화되자 차만 두고 귀가했거나 주차장에서 미처 차를 빼내지 못한 것으로 보입니다.

3일부터는 전국에 영하 10도 안팎의 추위가 찾아올 것으로 예상돼 복구에 시일이 걸릴 것으로 보입니다.

자세한 현장 상황, 뉴스1TV가 준비한 영상으로 확인하세요!

#강원폭설 #미시령 #3월폭설

[저작권자© 뉴스1. 본 콘텐츠를 무단으로 이용, 제3자에게 배포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강원도 #폭설 #미시령 #진부령 #3월 폭설 #속초 폭설 #강릉 폭설 #양양 폭설 #설국 #겨울왕국

핫뉴스

많이 본 영상

공유하기

사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