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VOD View

"우리가 경험치가 낮다고?"…문재인정부·민주당에 분노한 2030

"박영선 후보님 맞습니다. 저는 역사적 경험치가 낮기 때문에 배운 게 없어서 문재인 후보에게 표를 던졌고 지금은 이 오른손이 너무 후회스럽습니다."

박영선 더불어민주당 서울시장 후보가 자신의 20대에서 지지율이 낮은 이유로 '역사 경험치가 낮다'고 언급한 것과 관련, 20대, 30대들이 마이크를 잡았다.

지난 30일 서울 롯데백화점 영등포점 앞에서 열린 오세훈 국민의힘 서울시장 후보의 유세에서 한 20대는 "이 정권이 지난 4년간 보여준 모습은 전 정권보다 더 하면 더 했지 공정이라고는 눈을 씻고 찾아봐도 찾을 수가 없었다"며 이같이 말했다.

또 다른 20대는 "(문재인 대통령은)단 한 번도 경험해보지 못한 나라를 만들겠다고 하셨는데 그 결과는 이렇다"며 "여태까지 단 한 번도 겪지 못한 그런 나라에서 살고 있다"고 정부를 비판했다.

지난 28일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열린 오 후보의 유세에서 또 다른 청년은 "서울시장이 되고 싶다는 사람이 나이가 어리다고 무시하는 듯한 꼰대 마인드를 갖고 있다는 사실에 통탄을 금할 수 없다"며 "논란이 커지자 하는 말이 '왜곡 된 것'이라며 '월세 지원해줄 테니 풀라'는 말이다. 사탕 하나 더 준다고 말 잘 듣는 유치원생도 아니고 우리 20대는 (경험치가 낮다는)이 발언을 괄시하지 않을 것"이라고 지적했다.

[저작권자© 뉴스1. 본 콘텐츠를 무단으로 이용, 제3자에게 배포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2030 #오세훈 #박영선 #문재인 #문재인 대통령 #민주당 #서울시장선거 #20대 경험치 #박영선 꼰대

이런 일&저런 일

많이 본 영상

공유하기

정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