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VOD View

"밤에 내보내지 말걸" 故손정민 아버지의 깊은 후회

한강 공원에서 실종됐다 숨진 채 발견된 의대생 손정민씨의 아버지 손현씨가 23일 오전 자신의 블로그에 '친구들의 인사'라는 제목의 글을 올렸습니다.

"이제 실종 기준 한 달이 다 되어갑니다"라며 "한밤중에 코앞의 장소로 나간 아들은 지금이라도 문을 열고 들어올 것 같은데 이제 웃는 얼굴을 볼 수가 없네요"라고 적었습니다.

손씨는 "이사 오지 말걸, 밤에 내보내지 말걸, 원래 학교에 다니게할걸, 밤에 한 번만 더 연락해 볼 걸 하는 무한의 후회가 우리 부부를 벗어나지 못하게 한다"고 털어놓았습니다.

#손정민 #손현 #한강_실종_의대생

[저작권자© 뉴스1. 본 콘텐츠를 무단으로 이용, 제3자에게 배포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손정민 #손현 #한강공원 #실종 #의대생

이런 일&저런 일

많이 본 영상

공유하기

사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