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VOD View

"기성용 측 변호사, 무릎 꿇고 수십차례 사죄"…폭로자 변호인이 공개한 대화 녹음본

프로축구 K리그1 FC서울 기성용에게 초등학교 시절 성폭행을 당했다는 폭로자 측이 "상대방 법률대리인이 추악한 언론 플레이를 펼치고 모종의 거래를 제안했다"고 주장했다.

폭로자 측 법률대리인인 법무법인 현 박지훈 변호사는 29일 보도자료를 통해 "기성용 측은 이제라도 추하기 짝이 없는 언론 플레이를 멈추라"며 녹음 파일 하나를 공개했다.

공개된 녹음 파일에서 송 변호사는 "선이라는 게 있다는 생각이 들었다. 솔직히 말해서 제가 과했다는 생각이 들고 이거는 정말 사과를 드려야 된다고 생각한다. 정말 죄송하다"며 "한 마디로 저 좀 살려 달라"고 털어놨다.

송 변호사는 "변호사님께서 불편하시면 이렇게 저랑 한 번 얘기를 해서 서로 잘 마무리를 짓는 방법도 한 번 생각해봐라. 혹시라도 제가 뭐 해드릴 게 있으면 말씀해달라"며 박 변호사 측에 자신의 전화번호를 남기기도 했다.

자세한 내용은 영상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기성용 #기성용_변호사_녹취 #기성용_녹음파일

[저작권자© 뉴스1. 본 콘텐츠를 무단으로 이용, 제3자에게 배포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기성용 #기성용변호사 #기성용녹취 #기성용녹음파일 #폭로자 #기성용변호사녹취 #녹취 #녹음파일 #축구 #축구선수 #국가대표 #뉴스1

핫뉴스

많이 본 영상

공유하기

사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