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VOD View

이상호 기자 "'김광석 변사' 관련 추가 팩트로 다큐 제작"

가수 고(故) 김광석 씨의 부인 서해순씨의 명예를 훼손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이상호 기자가 1심에 이어 항소심에서도 무죄를 선고받았다.

서울고등법원 형사6-1부는 명예훼손 등의 혐의로 기소된 이 씨의 항소심 선고 공판에서 1심과 같이 무죄를 선고했다.

선고 직후 이 기자는 취재진과 만나 "재판을 받는 지난 4년간 좋아했던 김광석 노래를 마음 편히 듣지 못했는데, 오늘은 마음 편히 김광석 노래를 들어볼 수 있을 것 같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수사와 재판을 받는 과정에서 김광석 변사사건과 관련해 그동안 접근하지 못했던 새로운 자료를 입수하게 됐다"며 "대법원 확정 판결을 기다려 본 뒤 추가적으로 얻은 팩트(사실)를 근거로 다큐멘터리를 추가로 제작해볼까 하는 생각도 있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뉴스1. 본 콘텐츠를 무단으로 이용, 제3자에게 배포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핫뉴스

많이 본 영상

공유하기

사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