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VOD View

'전자발찌 연쇄살인범' 강윤성에게 욕설하며 달려 든 이가 있다?

전자발찌를 끊고 여성 2명을 살해한 혐의를 받는 강윤성(56)이 7일 오전 서울 송파경찰서에서 검찰로 송치됐다.

강윤성이 송파경찰서 포토라인에서 취재진의 질의에 답변할 때 누군가 욕설하며 달려들었다.

경찰의 제지로 둘 사이에 충돌은 없었다

자세한 내용은 영상을 통해 확인해 보시죠.

#강윤성 #유가족_욕설 #포토라인

[저작권자© 뉴스1. 본 콘텐츠를 무단으로 이용, 제3자에게 배포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핫뉴스

많이 본 영상

공유하기

사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