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VOD View

'방부제 미모' 김옥빈, 시간을 역주행 하는 미모

'2021 부일영화상' 레드카펫 행사가 7일 오후 부산광역시 해운대구 우동 백스코 오디토리움 광장에서 진행됐다.

이날 부일영화상에 레드카펫 에는 배우 김옥빈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1958년 한국 최초로 출범한 영화상인 부일영화상은 TV시대에 접어들며 1973년 중단됐지만, 2008년 부활한 이후 지금까지 한국에서 가장 공정한 영화상으로 그 가치를 지켜 나가고 있다.

한편, 부일영화상은 대한민국 최초의 영화 시상식으로 국내 영화인들의 자부심 고취와 1년간의 성과를 치하하는 행사로 이번 시상식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무관중으로 진행된다.

[저작권자© 뉴스1. 본 콘텐츠를 무단으로 이용, 제3자에게 배포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이런 일&저런 일

많이 본 영상

공유하기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