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VOD View

시바견이 동물보호소에서 배운 것…"먹을 것 안 지켜도 돼" | dog

새끼 강아지 때 동물보호소에 들어온 유기견(미지견) 바니. 동물의 본능을 그대로 갖고 자란 바니는 식탐이 굉장히 심했습니다.

경기도도우미견나눔센터에 들어와 사료를 먹을 때 누가 옆에 오면 예민한 모습을 보이기도 했습니다.

하지만 훈련사가 애정을 갖고 '먹는 것을 빼앗아가지 않으니 안심하라'고 계속 알려주자 이제는 식탐이 많이 줄어들었다고 합니다.

바니가 먹을 것 걱정 없이 행복하게 살 수 있도록 해 줄 새 가족을 기다립니다. 바니의 모습은 '해피펫' 영상에서 볼 수 있습니다.

#강아지 #시바견 #dog

[저작권자© 뉴스1. 본 콘텐츠를 무단으로 이용, 제3자에게 배포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이런 일&저런 일

많이 본 영상

공유하기

사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