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VOD View

'계곡살인' 이은해·조현수, 나란히 경찰에 체포…시민들 몰려나와

'계곡 살인' 사건의 피의자 이은해(31)·조현수(30)씨가 공개수배 17일 만에 경기도 고양시에서 검거됐다.

16일 오후 4시9분쯤 경기 고양경찰서에서 모습을 드러낸 두 사람은 취재진의 여러 질문에 아무 말도 하지 않았다.

두 사람은 모두 벙거지 모자를 착용했으며 푹 눌러쓴 채 고개를 숙였다.

취재진은 "살인 혐의 인정하는가", "보험금 노리고 범행했나", "조현수와 공모했나", "유족들에게 할 말 없나", "그간 어디 숨어있었나", "전 남자친구 살인 의혹도 인정하나"는 등의 질문을 했으나 이들은 답하지 않았다.

[저작권자© 뉴스1. 본 콘텐츠를 무단으로 이용, 제3자에게 배포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이런 일&저런 일

많이 본 영상

공유하기

사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