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VOD View

변호에 '앙심' 품고 불질러...공포의 20분

대구 수성구 범어동 대구지방법원 인근 변호사 사무실 빌딩에서 불이 나 7명이 숨지고 46명이 다쳤다.

현장에서 사망한 50대 용의자는 시너를 뿌리고 불을 질렀으며 평소 재판에 원한이 있었던 것으로 드러났다.

옆 사무실에 있던 임경희 씨를 통해 긴박한 현장을 들을 수 있었다.

#대구 #변호사 #CCTV

[저작권자© 뉴스1. 본 콘텐츠를 무단으로 이용, 제3자에게 배포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대구 #화재 #변호사

핫뉴스

많이 본 영상

공유하기

사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