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VOD View

"허리까지 물이 차 올라 창문으로 뛰어내렸어요"...긴박했던 물폭탄 탈출기

"저희도 무서워서 창문을 열고 나왔어요. 물이 1~2분 만에 허리까지 차서 무서웠죠. 상황이 급박하게 돌아가니까"

8일 기록적인 폭우로 많은 차량이 도로에서 움직이지 못하고 있었습니다. 빗물은 1~2분 만에 허리까지 차올랐다고 하는데요.

당시 차에서 탈출했던 시민을 만나 이야기를 들어봤습니다.

#차량탈출 #폭우탈출 #강남역


[저작권자© 뉴스1. 본 콘텐츠를 무단으로 이용, 제3자에게 배포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도로차량 #차량 #차량침수 #침수차 #침수차량 #차탈출 #물 #빗물 #홍수 #도로

이런 일&저런 일

많이 본 영상

공유하기

사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