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VOD View

이란에서 여성들이 들고 일어났다?...'히잡' 항의시위에 발포까지

이란에서 '히잡 규칙'을 준수하지 않았다는 이유로 22살 여성 마사 아미니가 의식불명 상태로 3일을 보낸 뒤 16일 병원에서 사망했습니다. 이 사건을 규탄 시위가 이란에서 들불 처럼 일어나고 있습니다.

대중은 분노에 휩싸여 항의 시위를 시작했는데요.

경찰은 진압과정에서 시위대를 향해 발포했습니다. 국제 엠네스티는 남성 6명, 여성 1명, 어린이 1명 등 8명이 사망했으며 보안군 총에 맞았다고 전했습니다.

이란 시위 현장을 지금 바로 확인하세요.

#이란시위 #히잡반대 #경찰진압

[저작권자© 뉴스1. 본 콘텐츠를 무단으로 이용, 제3자에게 배포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히잡 #이란히잡 #경찰진압 #경찰진압사망 #테헤란 집회 #히잡태우기 #머리자르기 #이란 치안당국 #항의시위 #항의

핫뉴스

많이 본 영상

공유하기

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