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VOD View

여의도 증권가 식당에서 칼부림...주방에서 흉기난동

서울 여의도 증권가 건물의 지하 식당 주방에서 칼부림 사건이 벌어져 1명이 의식불명 상태에 이르고 1명이 크게 다쳤다.

12일 영등포경찰서와 서울종합방재센터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15분쯤 서울 영등포구의 한 빌딩 지하 1층 음식점 주방에서 흉기 난동이 발생했다. 이 과정에서 20대 남성이 중상을 입었고 60대 여성은 극단 선택을 시도한 것으로 파악됐다. 두 사람은 이 식당의 종업원인 것으로 알려졌다

용의자로 추정되는 60대 여성은 20대 남성의 복부를 흉기로 찌른 뒤 목 부분을 자해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때 사망으로 추정됐던 여성이 이송된 여의도성모병원의 한 관계자는 "맥박은 뛰나 의식이 없는 상태"라고 전했다.

피해자인 20대 남성도 크게 다쳐 인근 또다른 병원으로 이송된 상태다.

이들은 한 음식점에서 같이 근무하는 사이로 파악됐다.

경찰은 "사건은 식당의 주방에서 일어났고, 범행에 사용된 흉기는 주방에서 쓰이던 칼이었다"고 설명했다.

사고 현장 인근의 한 상인은 "바깥에서 고성과 욕설이 오가는 것을 듣고 직원이 나가보니 20대 남성이 몸을 굽힌 채 피를 흘리고 있었다"고 전했다.

경찰은 폐쇄회로(CC)TV와 현장 혈흔, 족적 등을 확보하기 위해 과학수사대를 투입했고, 정확한 사건 경위를 파악 중이다.

[저작권자© 뉴스1. 본 콘텐츠를 무단으로 이용, 제3자에게 배포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칼부림 #여의도 증권가 #주방칼 #흉기

많이 본 영상

공유하기

사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