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VOD View

개성공단 대표의 호소…"남·북은 사태 악화 중단하라"

"북한은 사태 악화 중단하라. 정부는 평양 공동 선언 이행하라. 미국은 남북협력 방해마라"

개성공단 입주 기업인들이 17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개성공단기업협회에서 입장문을 발표했습니다.

정기섭 개성공단기업 비상대책위원장은 북측에 대해서 "공단 재개를 영구히 막는 더 이상의 조치를 자제할 것을 촉구한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문재인 정부에 대해서 "남·북 정상간 공동 선언의 이행, 개성공단 재개에 대한 정부의 의지표명을 촉구한다"고 밝혔습니다.

한편 신한용 신한물산 대표는 "상징적인 연락사무소를 폭파한 것이지 개별 공장까지 폭파할 것은 아닐 것"이라며 조심스럽게 피해 범위를 예측했습니다.

[저작권자© 뉴스1. 본 콘텐츠를 무단으로 이용, 제3자에게 배포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북한 #김정은 #김여정 #개성공단 #평양 #미국

많이 본 영상

공유하기

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