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VOD View

박원순 서울시장 '실종'…경찰 성북동 주변 수색중

박원순 서울시장이 실종 됐다는 신고가 접수돼 경찰이 박 시장의 소재를 찾고 있다.

9일 서울지방경찰청은 이날 오후 5시17분쯤 박 시장의 딸 박모씨로부터 "아버지가 이상한 말을 하고 나갔는데 전화기가 꺼져있다"는 신고를 받고 박 시장의 소재를 확인 중이라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휴대폰이 꺼진 최종 위치는 서울 성북동 소재 공관 인근이었다. 경찰은 기동 2개 중대와 형사 기능 등을 동원해 박 시장의 소재를 찾고 있다.

서울시에 따르면 박 시장은 이날 출근하지 않고 일정을 취소한 것으로 확인됐다. 서울시는 이날 오전 10시40분쯤 박 시장의 오후 공개 일정을 취소한다고 공지하기도 했다.

박 시장은 오후 4시40분쯤 예정된 김사열 대통령 직속 국가균형발전위원회 위원장과의 면담도 취소했다. 박 시장의 휴대전화는 꺼져있는 상태다.

[저작권자© 뉴스1. 본 콘텐츠를 무단으로 이용, 제3자에게 배포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박원순 #실종 #성북동 #경찰

많이 본 영상

공유하기

사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