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VOD View

'반도' 강동원, '누구나 기억하고 싶은 외모'

영화 '반도' 언론배급시사회가 9일 오후 서울 용산구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 열렸다.

이날 시사회에는 배우 강동원, 이정현, 권해효, 김민재, 구교환, 김도윤, 이레, 이예원, 연상호 감독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강동원은 연상호 감독의 전작 '부산행'의 "속편에 출연하는 것이 배우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다. 감독님을 처음 뵀을 때 비전이나 여러가지 생각들이 굉장히 좋았다"라고 말했다.

이어 "시나리오를 봤는데 '부산행'과는 또 다른 이야기구나 또 다른 이야기가 될 수 있겠다 생각이 들었고 전체적인 시나리오 구조가 너무 좋았다"며, "그렇게 결정을 했는데, 늘 영화를 결정하거나 영화를 만들어갈 때, 개봉 기다릴 때 언제나 어깨가 무겁지만 오히려 시나리오를 보고 더 든든했다.

'부산행'이라는 작품을 좋아해주셨던 분들을 실망시키지 않게 최선 다하려고 노력했다. '부산행' 좋아해주셨던 분들과 공유 형 팬들은 이 영화를 좋아해주시지 않을까 한다"고 덧붙였다.

이정현은 "현장에서 감독님의 디렉션이 굉장히 정확하기 때문에 정확하게 디렉션 짚어주신 게 큰 도움이 됐다"며 "극 중에서 이레와 이예원 둘이 제 딸이다. 이레는 중간에 만나 제가 딸로 키우는 것이었지만 실제 둘이 제 딸이라 생각하며 연기했다"고 전했다.

한편 '반도'는 4년 전 나라 전체를 휩쓸어버린 전대미문 재난에서 가까스로 탈출한 정석이 피할 수 없는 제안을 받고 반도에 돌아가면서 벌어지는 일을 그린 영화로 강동원 이정현이 출연한다. '부산행'의 세계관을 잇는 이 영화는 2020년 칸국제영화제 공식 초청작으로 선정됐다. 오는 15일 개봉.

[저작권자© 뉴스1. 본 콘텐츠를 무단으로 이용, 제3자에게 배포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영화 #반도 #개봉 #언론시사회 #시사회 #강동원 #이정현 #권해효 #김민재 #구교환 #김도윤 #이레 #이예원 #연상호 감독

많이 본 영상

공유하기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