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VOD View

'자필 유서 공개' 박원순 시장, "화장해서 부모님 산소에 뿌려달라"

박원순 서울시장이 10일 숨진 채 발견된 가운데 고환석 비서실장이 빈소가 마련된 서울 종로구 서울대병원 장례식장 입구에서 "내 삶 함께한 모든 분에게 감사드린다"는 내용의 박 시장 유서 원본을 공개했다.

박 시장은 유서에서 "모든 분께 죄송하다. 내 삶에서 함께 해주신 모든 분들에게 감사드린다"고 썼다.


이어 "오직 고통밖에 주지 못한 가족에게 내내 미안하다. 화장해서 부모님 산소에 뿌려달라"고 적었다.

그는 마지막 줄에 "모두 안녕"이라는 4글자를 쓰면서 70자 가량의 짧은 유서를 마쳤다.

고 실장은 "박 시장은 공관을 나서기 전 유언장(유서)을 작성했고, 공관에 있던 주무관이 발견했다. 유언장 공개는 유족 뜻에 따라야 해서, 공개여부를 논의했고, 유족 뜻에 따라 박 시장 유언장을 공개하기로 결정했다"면서 "지금 보여드린 유언장이 어제 공관에 놓여있던 원본이다"고 말했다.

유언장 공개에 이어 박홍근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유족을 대신해 온라인에서 퍼지고 있는 고인에 대한 근거없는 명예훼손을 멈춰달라고 호소했다.

박 의원은 "유족을 대신해 당부말씀 드리기 위해 섰다"며 "지금 SNS상에서 근거없고 악의적인 글들이 퍼지고 있어 고인의 명예를 심각하게 훼손함은 물론 충격과 슬픔에 빠진 유족이 더욱 큰 고통을 겪고 있다"고 밝혔다.

그는 "이런 무책임한 행위를 멈취달라"며 "유족을 대신해 간곡히 부탁드린다"고 호소했다.

아울러 박 의원은 이날 오후 장례위원회를 구성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으로 전문가의 도움이 필요하면 자살예방 핫라인 1577-0199, 자살예방 상담전화 1393,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서 24시간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저작권자© 뉴스1. 본 콘텐츠를 무단으로 이용, 제3자에게 배포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박원순 #서울 #시장 #실종 #극단적 #선택 #빈소 #사망 #유서 #유언장 #자필 #장례 #서울대병원 #장례식

많이 본 영상

공유하기

사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