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VOD View

불속에 뛰어든 소방관들이 웃으며 부른 '이 노래'

사상 최악의 산불이 미국 서부를 집어삼킨 가운데 오리건주 소방대원들이 화재현장에서 고군분투하면서도
노래를 부르는 모습이 감동을 주고 있습니다.

이 소방대원들은 14시간 동안 화마와 싸운 후 녹초가 됐는데도 길가에 쓰러진 채 노래를 불렀는데요.

그 뭉클한 현장, 영상으로 만나 보시죠.

#미국_산불 #미국_소방관 #캘리포니아_화재

[저작권자© 뉴스1. 본 콘텐츠를 무단으로 이용, 제3자에게 배포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미국산불 #대형산불 #소방대원 #오리건주

많이 본 영상

공유하기

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