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VOD View

[단독]“나 이거 결혼만큼 중요해”...성인영화 감독 데뷔 개그우먼 김영희

“사실 성인영화는 제가 엄청나게 좋아하는 장르고 엄청 자주 봐요. 지금도 보고. 밤 시간대를 가득 채워주는 저만의 취미생활이랄까“

최근 성인영화 감독 데뷔를 선언한 개그우먼 김영희가 ‘뉴스1’과 만나 솔직한 입담을 뽐냈다. 김영희는 2009년 MBC 18기 공채 개그맨을 거쳐 2010년 KBS 25기 공채 개그맨으로 데뷔했다. 

인터뷰 전 10살 연하의 프로야구 선수 출신 윤승열과의 결혼 발표로 화제의 중심이 된 그녀는 이날 감독 김영희로서 카메라 앞에 섰다. 감독으로서 이미 막중한 책임감을 느끼고 있다는 그녀는 첫 작품 ‘기생춘’에 대한 애착과 성인영화 장르에 대한 자신만의 소신을 밝혔다.

장소 섭외부터 쉽지 않은 성인영화 제작 과정, 가장 좋아하는 배우이자 소울메이트가 된 ‘성인영화계 이병헌’ 민도윤과의 만남, 감독으로 데뷔하겠다는 뜻을 밝혔을 때의 가족과 지인들, 곧 남편이 될 남자친구의 반응 등은 어땠을지. 결혼 발표 후 첫 인터뷰에서 모든 것을 이야기했다.

#김영희 #윤승열 #김영희_영화감독

[저작권자© 뉴스1. 본 콘텐츠를 무단으로 이용, 제3자에게 배포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김영희 #윤승열 #김영희결혼 #김영희인터뷰 #김영희성인영화 #기생충

많이 본 영상

공유하기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