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본문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VOD View

절대 따라하면 안 되는 '최악의 음주운전 생중계'

SNS로 음주운전을 생중계하던 40대 미국인이 교통사고를 내 3명이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30일 폭스뉴스에 따르면 미국의 카밀로 모레존(47)과 동승자 3명은 지난 25일 텍사스주 휴스턴 저지 마을에서 혼다 승용차를 운전하며 술을 마시는 모습을 페이스북으로 생방송했다.

조수석에 앉은 그의 여자친구가 음주운전 촬영을 도왔으며, 영상 속에서 모레존은 "술을 마시면 운전이 더 잘된다"고 발언했다.

그러나 그의 말이 무색하게 생중계를 끝낸 후 앞서가던 픽업트럭을 들이받아 동승자 3명이 그 자리에서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음주운전을 한 모레존은 병원으로 옮겨졌고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가던 픽업트럭 운전자(45)는 중상을 입고 병원 치료를 받고 있다.

모레존은 '음주운전 치사상해' 혐의로 기소됐으며, 유죄 판결 시 최대 징역 80년형에 처할 수 있다.

[저작권자© 뉴스1. 본 콘텐츠를 무단으로 이용, 제3자에게 배포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음주운전 #미국음주운전 #음주 #생방송 #생중계 #술 #숙취 #대리기사

많이 본 영상

공유하기

국제